‘가계부채와의 전쟁’ 가속화…금융위·한은 ‘의기투합’



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800조원이 넘는 가계부채 문제 해결을 위해 의기투합했다. 두 수장이 한국경제의 뇌관으로 떠오른 가계부채 문제를 잡기 위해 정책 공조 의지를 표명하면서 기준금리 인상과 함께 강력한 대출 규제 등을 활용한 ‘가계부채와의 전쟁…
기사 더보기


많은 링크모음 ☜ 클릭! 추천사이트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