몸집 불리는 인터넷은행…한달새 개인자금 1.4조 유입



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가 빠르게 몸집을 불리고 있다. 지난달 두 곳 은행에만 1조4000억원이 넘는 돈이 몰리며 수신금 규모가 39조원을 넘어섰다. 이는 웬만한 지방은행과 맞먹는 규모다. [이데일리 김일환 기자]15일 금융권에 따르면 지난달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의 수신…
기사 더보기


많은 링크모음 ☜ 클릭! 추천사이트


추천 기사 글